얇게 얼어붙고 맺힌 물방울 안으로 아침 세상을 본다.​

​물방울 볼록렌즈가 거리 조명에 요술을 부리고

​어느 날 아침에는 또 눈이 쌓였다. 축축한 습설이다.

​눈이 녹아 사라지고 바람이 잠잠한 오후, 타박타박 산책을 나선다.

​남자든 여자든 커플이 부러울 때가 있다. 

은둔하는 독거인에게는 흔한 부러움이다.

​땅거미가 내릴 때쯤 몸이 으스스 춥다. 귀가를 재촉해야겠다.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Tag : , , , , , , , , , , , , , , , ,
Tracback (0) | Comments (0)
분류없음 | 2015.03.03 23:23


  @
도심속 로빈슨크루소, Urban Robinson Crusoe
Translator :  English  日本語


leenook’s blog. powered tistory & tattertools & daum, designed by leenook

저를 마우스로 잡아 원하는 위치로 옮길수 있습니다

티스토리 툴바